우리경제신문을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에 추가
최종편집  2017.12.11 [10:18]
배너
배너
전체기사목록기사제보
기사검색
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번 찾기
연예·영화   전시·공연   여행·축제   기타
생활·문화 > 연예·영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채리나, 끔찍한 살인 현장에서 살아난 남편이야기
 
장지영 기자   기사입력  2017/01/12 [01:41]
▲  사진=tvN 현장토크쇼 택시 방송화면 캡처

[우리경제신문 장지영 기자] 룰라 멤버 채리나가 남편 박용근과의 첫만남을 언급하면서 강남주점 칼부림 사건을 언급했다.

11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는 채리나, 김지현이 출연했다.

채리나는 이날 방송에서 남편 박용근과의 첫 만남에 대해 “제 팬이라는 사람이 있다더라. 누나동생 사이로 야구장에서 종종 만났다”고 회상하며 “박용근이 나를 보러 잠깐 들린 자리에서 큰 사고를 당했다”고 강남주점 칼부림 사건을 언급했다.

채리나가 언급한 강남주점 칼부림 사건은 지난 2012년 10월 서울 강남구 신사동 모 유흥주점에서 발생한 일이다. 이 사고로 혼성그룹 '쿨' 멤버 김성수 전처 강 씨가 살해당했으며 유리가 사망한 것으로 오인한 병원 직원의 제보로 유리 사망 오보 해프닝이 빚어진 일이기도 하다.

당시 채리나를 만나러 현장에 들린 야구선수 박용근이 일행을 보호하던 중 복부 등에 칼을 찔려 중태에 빠졌다.

‘택시’에서 채리나는 “당시 남편이 '99% 사망'이라는 판정을 받았다. 운동을 못 하게 될 거란 이야기도 있었다”며 “나 때문에 잠깐 들렀던 자리에서 사고를 당해서 너무 미안했다. 당시 남편을 두고 '깨어나면 뭐든 해주겠다'고 기도했다”고 말해 눈시울을 붉혔다.

이어 "남편이 깨어난 뒤 장문의 문자를 보냈더라. 당황스럽겠지만 절 좋아한다더라. '야구를 다시 할 수 있을 것 같진 않다. 못난 저이지만 누나를 너무 좋아한다'고 했다"고 밝히며 박용근과 연인으로 발전하게 된 계기를 전했다.

이날 김지현은 “이목구비는 안했다. 얼굴 크기만 줄어들었다”며 양악 수술 사실을 털어놓기도 했다. 그러면서 “부드러운 인상을 갖고 싶었는데, 다시 돌아가면 수술을 안 할 것이다. 너무 고생을 했다. 그렇게 아프고 고통스러울 줄 몰랐다”고 밝혔다.

이에 채리나는 “뼈는 건드리지 않았고 임팩트있게 눈을 했다. 코는 (보형물을) 뺐다. 앞트임이 문제다. 요즘엔 댓글이 달리면 모두 성형 관력 욕이다. 그래서 속죄하는 마음으로 코를 뺐다”고 설명했다.
트위터 트위터 마이피플 마이피플 페이스북 페이스북 싸이월드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1/12 [01:41]  최종편집: ⓒ 우리경제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
Entertainment
“사랑한다면 우리처럼”…김소연·이상우, 겨울 화보 공개
메인사진
한성에프아이(대표 김영철)의 스포츠 캐주얼 브랜드 올포유가 전속모델 김소연, 이상우와 함께한 겨울 화보 스토리 ... / 양미란 기자
김연아·박보검, 평창동계올림픽 TV광고 온에어
메인사진
코카-콜라는 두 달여 앞으로 다가온 2018평창동계올림픽을 맞이해 새로운  TV광고를 8일 공개한다고 밝 ... / 김연 기자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08377) 서울 구로구 디지털로33길 48, 604호 ㅣ 대표전화 : 02-857-0567 ㅣ 등록번호 : 서울다 10161 ㅣ 등록일자 : 2011년 02월 18일
발행인 : (주)제이에스에스미디어 조대형 ㅣ 편집인 : 조대형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진호
Copyright ⓒ wooriecon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