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경제신문을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에 추가
최종편집  2019.07.16 [10:04]
배너
배너
전체기사목록기사제보
기사검색
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번 찾기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SK텔레콤-LG전자, 5G 클라우드 로봇 개발 추진
 
박진호 기자   기사입력  2019/06/25 [12:59]
▲ 25일 서울 금천구에 위치한 가산R&D캠퍼스에서 LG전자 노진서 로봇사업센터장(왼쪽), SK텔레콤 박진효 ICT기술센터장이 공동 연구개발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뒤 악수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우리경제신문 박진호 기자] SK텔레콤과 LG전자가 손잡고 5G로 클라우드와 로봇을 결합한다. 양사는 이번 협력이 로봇 산업 혁신의 방아쇠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과 LG전자(대표이사 부회장 조성진)는 LG전자 가산 R&D 캠퍼스에서 ‘5G 클라우드 기반의 로봇 개발 및 사업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5G와 ICT 기술을 집약한 초저지연 로봇 클라우드 △물리 보안 및 안내 로봇 △하이퍼 스페이스 플랫폼(eSpace) 제작 로봇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 

5G와 AI 등 첨단 ICT 기술력을 보유한 SK텔레콤과 로봇 개발에 전문성을 갖춘 LG전자의 협력은 5G 시대 로봇 산업의 혁신을 이끌 것으로 기대된다. 로봇 산업 발전을 위해 필수적인 로봇 기능 다양화와 구조 단순화를 가속화할 수 있기 때문이다. 

먼저 양사는 5G를 통해 로봇과 클라우드를 연결할 계획이다. 로봇과 클라우드가 연결되면 이용자는 원격으로 편리하게 로봇 이용에 필요한 기능을 다운로드하고 업데이트 할 수 있다. 또한 향후에는 로봇 기능 향상을 위한 고성능 프로세서, 센서 등의 탑재를 줄이는 등 로봇의 구조를 단순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로봇과 클라우드의 연결은 ‘MEC(Mobile Edge Computing, 사용자와 가까운 곳에 소규모 데이터센터를 설치해 전송 구간을 줄여 통신 지연 시간을 줄임)’, 양자 암호 등이 적용된 SK텔레콤의 5G 기술이 담당한다. ‘MEC’ 기술이 통신의 저지연성을 높이고 현존 최고 보안 기술인 양자 암호 기술도 적용돼 이용자가 해킹으로부터 안전하게 로봇을 사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SK텔레콤은 이번 5G 로봇 클라우드에 지난해 자체 개발한 ‘AIX(AI Inference Accelerator)’, ‘SCALE(SKT Cloud for AI Learning)’ 등의 기술을 적용해 차별화할 계획이다. 클라우드의 기능이 향상되면 로봇의 정보처리 성능 개선은 물론 다수의 로봇 연동이 가능해진다.

 

LG전자는 로봇 개발에 높은 전문성을 바탕으로 홈 로봇, 안내 로봇, 청소 로봇, 웨어러블 로봇, 산업용 로봇 등 다양한 분야의 로봇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LG전자가 2017년부터 인천공항에서 운영한 클로이 안내로봇은 자율주행의 안정성을 확보했다. 

이번 협약으로 SK텔레콤은 5G 로봇 사업을 본격화할 계획이다. 양사는 개발한 5G 클라우드 로봇을 △물리 보안 △현실 세계를 가상화하는 하이퍼 스페이스 플랫폼(eSpace) 제작에 우선 적용하겠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ADT 캡스가 제공하는 물리 보안 서비스에 로봇을 적용해 5G 시대에 걸 맞는 차별적인 물리 보안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검토 중이다. 물리 보안에 로봇을 적용해 보안 취약 시간 및 공간에 대한 보안 및 시설물 이상 탐지 기능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양사가 개발한 로봇은 ‘하이퍼 스페이스 플랫폼’ 구축에도 투입될 예정이다. 5G 클라우드 기반 자율주행 로봇은 현실 공간을 가상화하는데 필요한 공간 스캔 데이터와 정밀 사진을 수집해 추가 비용을 최소화하며 더 높은 수준의 가상 공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박진효 SK텔레콤 ICT기술센터장은 “SK텔레콤의 5G, AI, 클라우드 등 ICT 기술력과 LG전자의 로봇 제조 역량을 결합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혁신적인 로봇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노진서 LG전자 로봇사업센터장(전무)은 “로봇 서비스가 안정화되고 고객 가치를 높이기 위해서는 네트워크가 중요하기 때문에 통신사와 협력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SK텔레콤과 협력해 로봇과 5G 등 신기술이 고객들의 삶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가치 있는 기술과 서비스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마이피플 마이피플 페이스북 페이스북 싸이월드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6/25 [12:59]  최종편집: ⓒ 우리경제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
Entertainment
이상민, ‘은나노스텝’ 전속 모델 재계약
메인사진
친환경 다용도 세정제 브랜드 ‘은나노스텝’의 제조사인 한국미라클피플사(대표 이호경)는 성실하고 유쾌한 매력 ... / 양미란 기자
박보영, 무더위 식히는 촉촉한 물놀이
메인사진
코카콜라의 저자극∙저칼로리 데일리 수분보충음료 ‘토레타!’가 박보영의 싱그러운 매력과 여름을 촉촉하게 ... / 김연 기자
지코, 리복 APAC 앰버서더 발탁
메인사진
리복이 아시아 태평양(ASIA & PACIFIC, 이하 APAC)을 대표하는 앰버서더로 트렌드를 리드하는 힙합 아티스트 겸 프 ... / 양미란 기자
유연석, 굽네피자 첫 모델 발탁
메인사진
배우 유연석이굽네피자 첫 모델로 발탁됐다.굽네치킨(대표 홍경호)이 굽네피자의 첫 모델로 진정성 넘치는 부드러 ... / 김연 기자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08377) 서울 구로구 디지털로33길 48, 604호 ㅣ 대표전화 : 02-857-0567 ㅣ 등록번호 : 서울다 10161 ㅣ 등록일자 : 2011년 02월 18일
발행인 : (주)제이에스에스미디어 조대형 ㅣ 편집인 : 조대형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진호
Copyright ⓒ wooriecon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