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경제신문을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에 추가
최종편집  2019.06.21 [09:03]
배너
배너
전체기사목록기사제보
기사검색
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번 찾기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명절에 고생한 배우자에게 가장 주고 싶은 선물은?
 
김연 기자   기사입력  2019/02/07 [16:34]
▲ 사진=이베이코리아


[우리경제신문 김연 기자] 명절 직후, 고생한 배우자에게 주고 싶은 선물 1위로 ‘패션용품’이 꼽혔다.

 

옥션은 지난 달 1월 25일부터 31일까지 설 연휴 전 일주일간 기혼남녀 고객 500여 명을 대상으로  ‘명절 증후군 달래는 선물’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받고 싶은 선물과 주고 싶은 선물 1순위로 옷, 가방, 쥬얼리 등 ‘패션용품’이 꼽혔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설문조사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 중 절반 이상인 71%가 ‘설 명절 고생한 배우자를 위해 선물을 주겠다’고 답한 가운데, 주고 싶은 선물로 ‘패션용품’을 택한 응답자가 전체의 39%를 차지하며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건강용품’을 선택한 응답자가 22%, ‘뷰티용품’(13%), ‘공연/영화티켓’(12%), ‘여행상품권’(7%)·‘취미/레저용품’(7%) 순으로 응답했다.


받고 싶은 선물 1순위에도 전체의 35%가 ‘패션용품’을 선택했다. 다만, 2위 품목부터는 주고 싶은 선물과 차이를 보였다. 받고 싶은 선물 2순위는 ‘여행상품권’(18%)이 차지했고, ‘건강용품’(16%), ‘취미/레저용품’(12%)이 뒤를 잇는 등 설 이후 대체로 취미생활을 즐기며 휴식을 취하기를 원하는 움직임을 보였다.


가장 달갑지 않은 선물로는 ‘생필품 또는 소모품’(35%), ‘꽃이나 과일 등 생색내기용 선물’(30%)이 상당수를 차지했다. 또, ‘건강보조식품’(17%), ‘성의없어 보이는 E쿠폰’(10%), ‘정성을 담은 마사지와 손편지’(8%) 순으로 이어졌다.


‘고생한 나를 위한 스스로의 선물을 준비할 예정인가’라는 질문에는 10명 중 6명(61%)이 긍정적으로 답했다. 관련선물 비용에 대한 설문도 이뤄졌는데, ‘명절직후, 배우자에게 선물한다면 적당한 예산’은 ▲10만원 이하(40%), ▲10만원~20만원 이하(34%)가 주를 이뤘고, ▲100만원 이상은 3% 응답률을 보였다.

 

명절직후 나 스스로에게 선물한다면 적당한 예산 역시 ▲10만원 이하(40%), ▲10만원~20만원 이하(30%)가 가장 많았다. 다만, ▲100만원 이상이 5% 응답률을 보이며 근소한 차이지만 자신에게 비용을 더 과감하게 쓰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은희 옥션 마케팅실장은 “설 명절 피로를 달래 줄 상품으로 기분전환을 줄 수 있는 패션잡화 및 힐링 제품이 인기다”며 “특히 적은 비용으로 자기만족과 행복을 추구하는 트렌드에 따라 배우자뿐만 아니라 나를 위한 선물을 준비하는 사람도 많아지고 있는 추세”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마이피플 마이피플 페이스북 페이스북 싸이월드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2/07 [16:34]  최종편집: ⓒ 우리경제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
Entertainment
이상민, ‘은나노스텝’ 전속 모델 재계약
메인사진
친환경 다용도 세정제 브랜드 ‘은나노스텝’의 제조사인 한국미라클피플사(대표 이호경)는 성실하고 유쾌한 매력 ... / 양미란 기자
박보영, 무더위 식히는 촉촉한 물놀이
메인사진
코카콜라의 저자극∙저칼로리 데일리 수분보충음료 ‘토레타!’가 박보영의 싱그러운 매력과 여름을 촉촉하게 ... / 김연 기자
지코, 리복 APAC 앰버서더 발탁
메인사진
리복이 아시아 태평양(ASIA & PACIFIC, 이하 APAC)을 대표하는 앰버서더로 트렌드를 리드하는 힙합 아티스트 겸 프 ... / 양미란 기자
유연석, 굽네피자 첫 모델 발탁
메인사진
배우 유연석이굽네피자 첫 모델로 발탁됐다.굽네치킨(대표 홍경호)이 굽네피자의 첫 모델로 진정성 넘치는 부드러 ... / 김연 기자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08377) 서울 구로구 디지털로33길 48, 604호 ㅣ 대표전화 : 02-857-0567 ㅣ 등록번호 : 서울다 10161 ㅣ 등록일자 : 2011년 02월 18일
발행인 : (주)제이에스에스미디어 조대형 ㅣ 편집인 : 조대형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진호
Copyright ⓒ wooriecono.com. All rights reserved.